글번호 1864
작성자 Josua
작성일 2014-11-18 05:30
추천: 0  조회: 530      
IP: 141.xxx.136
관계절을 분사수식어구로 고칠 때 시제
분사를 학교 과제로 공부하면서, 문법 요점도 다시 보고 하다 문득 혼란한 점이 생기네요.
문법 요점에서 설명하시길 현재분사는 능동이나 진행의 의미를 지니고, 과거분사는 수동과 완료의 의미를 지닌다셨는데요. 이 완료라는 게 결국 과거 시제로 보면 되는 것인가요?

예로 들어주신 der ankommende Zug (도착하는 기차) / der angekommene Zug (도착한 기차)
의 경우는 현재완료는 현재적(진행)의 의미와 과거(완료)의 의미가 명백히 보이는데요. 근데 이 경우처럼 애초에 자동사라 수동형의 의미가 만들어지지 않는 동사의 분사가 아니라, 4격 목적어를 받는 타동사를 분사로 쓸 경우는 능동이냐 수동이냐의 문제가 더 큰 것 같아, 과거분사로 완료의 의미를 나타내는 게 맞는지 확신이 안 서네요.

예를 들어 der lobende Lehrer (칭찬하시는 그 선생님) / der gelobte Lehrer (칭찬받는 그 선생님) 같은 경우에는 '(과거에) 칭찬하셨던 그 선생님'을 표현한다고 과거분사를 쓸수는 없을 것 같아요. 이 경우는 달리 표현하는 방법이 없이, der lobende Lehrer 를 문맥에 따라 달리 해석하면 되는건가요?
이름아이콘 파공
2014-11-18 10:12
회원사진
1.
이 완료라는 게 결국 과거 시제로 보면 되는 것인가요?
==> 여기서 '완료'는 종결의 의미입니다. 그러므로 '과거'라고 이해해도 무방하겠습니다만, 문법적 의미에서의 과거 시제는 아닙니다. 시제는 동사가 나타내는 것이지 형용사적으로 쓰인 분사가 홀로 시제를 나타내지는 않습니다.

2.
der lobende Lehrer는 칭찬하고 있는 선생님입니다. 이 경우에 현재분사를 사용하여 '(과거에) 칭찬하셨던 그 선생님'이라고 표현하는 방법은 없습니다. 그런 뜻으로 쓰려면 관계문장으로 나타내야합니다.
   
 
  0
3590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864 관계절을 분사수식어구로 고칠 때 시제 [1] Josua 2014-11-18 530
1863 뿌린대로 거두는 거야! 해당하는 말이 무엇일까요? [3]+1 마샤프 2014-11-17 644
1862 독일어로 부전자전에 해당하는 숙어가 있을까요? [2] 마샤프 2014-11-16 544
1861 문장 성분으로 부문장이나 zu 부정사가 올 때 [1] Josua 2014-11-15 915
1860 helfen jm bei 에서 오는 명사 [1] Josua 2014-11-12 448
1859 부문장 구조 분석 및 해석 [1] Josua 2014-11-06 386
1858 학습 문의 [1] 웃는남자 2014-11-03 415
1857 팔을 굽히는 자세를... [1] Josua 2014-11-01 409
1856 도이치벨레 기사에서 [1] Josua 2014-10-29 428
1855 Net 자료가 안나와요 [2] 웃는남자 2014-10-27 368
1854 인구 증가 문제는... [1] Josua 2014-10-27 553
1853 기초독일어를 공부하다가.. [1] 코끼리 2014-10-25 525
1852 저 강 건너편에는 [1] Josua 2014-10-24 337
1851 net교재 불규칙동사 부록 질문입니다 [1] Rammstein 2014-10-24 561
1850 net자료 음성파일을 다운받을수는없나요? [3] 흐헷 2014-10-22 522
1849 her/hin 부사의 쓰임 [1]+1 Josua 2014-10-13 515
1848    Re..her/hin 부사의 쓰임 파공 2014-10-13 719
1847 궁금했던 표현 [1] Josua 2014-10-09 487
1846 입급관련 [1] 김민규 2014-10-01 429
1845 새로 가입했어요 [3] 멍크 2014-09-01 578
12345678910,,,99